본문으로 이동

Home 채용 Proactive HR 인사 제도

인사제도 - 비범한 재능도 발휘할 기회가 없으면 평범한 기능에서 멈춰 버립니다. 한국타이어는 구성원 각자가 꿈꾸는 Career Path를 제시하고, 그 전문성에 부합하는 최적화된 길로 안내합니다. 자신의 역량을 키울 수 있는 다양한 기회 속에서 한국타이어의 Proactive Leader들은 성장의 즐거움을 누리며 진정한 전문가로 거듭납니다.

한국타이어의 주요 인사 제도

1. 직급·호칭 체계

직급 단계를 축소하여 사원의 능력에 따라 보다 빨리 관리자가 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직급의 의미를 서열 관계가 아닌 역할에 대한 차이로 변경하여 직급에 대한 수직적인 인식을 전환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했습니다. 또한 직급이 개편됨에 따라 연공서열적 의미가 담긴 호칭을 폐지하고, 모든 임직원이 서로를 ‘님’이라 칭하도록 했습니다. 이는 서로를 인격체로서 존중하고 높이게 되며 직급과 나이에 상관없이 보다 쉽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어 유연한 사고를 통해 좋은 아이디어가 만들어지는 데 도움이 됩니다.

2. 평가∙보상 체계

한국타이어는 계량적 목표 달성이나, 지시한 것을 그대로 잘 이행하였는지 등의 여부를 평가하는 것이 아니라, 구성원이 스스로 도전적 목표를 설정하고 목표달성 여부만큼이나 그 과정이 도전적이고 혁신적이었는지를 평가에 주요하게 반영합니다.
① 성과목표를 유연하고 민첩하게 설정하고 ② 실시간으로 진행과정을 관리하며 ③ ‘무엇을 어떻게 달성’하였는가를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우수한 인재에게 확실히 보상할 수 있는 체계가 한국타이어 성과관리의 지향점입니다. 이를 통해 구성원의 일하는 방식을 혁신적으로 바꾸고 성과를 창출하는 근원인 역량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3. 발탁형 승격 체계

한국타이어는 연공서열적 요소를 제거하여 능력에 따른 과감한 조기 발탁과 보상이 이루어지도록 정교하게 설계된 승격 제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능력 중심으로 인재를 발탁하여 구성원들이 가진 역량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는 ‘발탁형 승격제도’를 갖추었습니다. 직급별 표준체류 연수를 폐지하고, 능력이 검증되면 누구라도 빠르게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열어 신입사원의 경우, 입사 후 8년 만에 임원이 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연차에 의한 승격 관행을 없애고, 우수 사원을 과감하게 선발하는 기반을 마련함으로써, 구성원들은 자기 주도적인 역량 개발과 역할 수행에 보다 집중하여 직급과 나이에 상관없이 누구나 혁신을 위해 도전하는 주인공이 될 수 있습니다.

한국타이어의 Proactive Working

1. Fostering Global Leaders

한국타이어의 글로벌 판매국가 수는 180여 개국이며, 글로벌 판매현황 중 해외 매출 비중은 80%가 넘습니다. 한국 사무직 사원 중 해외 주재원 비율은 약 12%로 구성원에게 글로벌 업무경험 기회를 제공합니다. 향후 해외증설, 시장확대 등에 따라 다양한 분야의 인력에게 해외 근무의 기회가 더욱 확대될 것입니다.

2. Diverse Opportunities

한국타이어는 구성원 스스로가 자신의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입사 후 다양한 분야의 업무 경험이 가능한 ‘전환배치 제도’를 통해 회사와 산업 전반에 관한 이해도를 높이고, 향후 경력에 대한 장기적인 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 또한, 연구 인력의 경우에는, 연구개발 분야의 역량 있는 인재를 확보하고 전문성을 높이고자 ‘연구원 스페셜리스트 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입사 후 초기 몇 년 동안은 주로 설계와 재료 분야의 기초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이후 스스로 원하는 관심 분야를 결정해 그 분야의 전문가로 거듭날 기회를 갖게 됩니다. 연구원 모두가 자신의 분야를 대표하는 스페셜리스트가 될 수 있도록 단기간의 성과보다 장기적인 안목의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3. Best Lesson Award (혁신적 실패상)

여러가지 사내 시상제도 중 Best Lesson Award는 비록 성공하지는 못했지만, 핵심가치 기반으로 도전적이고 창의적으로 일한 사원에게 시상하는 "혁신적 실패상" 입니다. ① 누가봐도 어려운 과제인데, 과감히 도전한 사람, ② 관행적 방식이 아니라, 새롭고 창의적인 방식으로 도전한 사람, ③ 비록 실패했지만, 이를 통해 귀중한 경험 자산을 남긴 사람을 선정하여 매년 시상합니다. 이를 통해, 실패를 두려워하기 보다는 혁신적 실패의 과정을 통해 성공의 밑거름을 만들어나갈 수 있는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 있습니다.


TOP

It is

닫기